BOMTOON

검색

키스는 방과 후 빈 교실에서

#BL

카모리 요코

"언젠가 강해져서 내가 유키야를 지켜줄게." 동생이라고 생각한 그 아이의 등이 갑자기 넓어 보이는 이 감정의 이름은…?! 8년 전, 형과 비교당하는 것을 견디지 못하고 집을 뛰쳐나온 하세가와 유키야. 그리고 하세가와는 그곳에서 8년 전 작별 인사도 하지 못한 아라야 요시히코와 재회하게 된다. 자신을 지켜주겠다던 아라야의 기대를 배신했다는 생각에 하세가와는 눈물을 흘리고 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