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완결

왜, 내 새끼가 흑막이어야 합니까?

옹힝

길에서 머리를 박고 깨어났더니
내가 즐겨 읽던 소설에 빙의하고 말았다.
원작 속에 단 한 줄도 나오지 않았지만,
어마어마한 재력을 가진 부잣집의 외동딸로.

당황하던 것도 잠시,
나는 이것이 둘도 없는 기회라고 생각했다
바로 내 최애이자, 이 소설 속 흑막인 로커스와 만날 수 있는…….
동시에 그 ‘로커스’를 구원해 줄 수 있는, 유일한 기회라는 걸!

나는 주먹을 쥐며, 다짐했다.
내가 빙의된 이상, 로커스의 인생은 평생 행복하고 부족함 없이 마무리되어야 해.
특히나 주인공들에게 밀리는 것 없이!
그가 밟는 길은
내가 모조리 금칠을 해 주겠어!

그러기 위해선…….

‘로커스는 어릴 적부터 불행한 가족사를 가지고 있었다.’

이 한 줄부터 소설 속에서 지워 버려야겠지.

아니, 그 전에. 웃기네.
왜, 내 새끼가 흑막이어야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