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완결

차라리 죽을 걸 그랬어

린아(潾娥)

한 여자가 있다.

사생아로 태어나, 왕비의 철저한 통제 아래 자란 덕에 그녀의 세상은 우물만큼이나 작다.

한 남자가 있다.

형의 정략 결혼 상대였던 여자와 어쩔 수 없이 결혼했다. 한없이 넓었던 그의 세상은 작아졌다.

여자의 원죄, 남자의 원망.

“차라리 죽을 걸 그랬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