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완결

동궁연애비사

사하

왕세자 이태상의 최측근이자 호위무사, 여사함에게는 위험한 비밀이 있다.
알지 못할 저주로 인해 낮에는 남자인 사함으로
밤에는 여자인 하연으로 살아간다는 것!

비밀이 들키지 않도록 아슬아슬한 나날들을 보내던 어느 날 밤.
우연히 저잣거리에서 만난 세자 저하를 하연의 모습으로 구해주게 되는데…….

***

“아리따운 낭자께서는 어찌하여 이런 험한 싸움에 끼어드시는 것인지요.”

사함은 태상에게 퉁명스레 말했다.

“제가 아니었다면 지금쯤 옆구리에 바람구멍 정도는 훤히 나셨을 것 같습니다만.”

청순가련한 얼굴에서 나오는 파격적인 말들에 태상의 눈이 커졌다.
사함은 그러거나 말거나 말을 이어갔다.

“담소는 이것들부터 치우고 나서 마저 하시는 것이 어떻사옵니까.”


[낮에는 남자, 밤에는 여자/남녀 가리지 않고 홀리는 마성의 여주/검 잘 쓰는 여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