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완결

신이 내 이혼을 반대한다

채주아

첫눈에 반해 5년간 짝사랑했던 첫사랑, 에녹 벤터스 공작.
하지만 그와 결혼한 날부터 모든 것이 달라졌다.

멸망한 신성 왕국의 공주이기 때문일까.
자신을 무시하는 하녀부터 계속해서 괴롭히는 선대 공작 부인,
한 자락의 애정도 주지 않는 남편 에녹까지.

서러운 2년이라는 시간이 덧없이 흘렀다.
그래서, 그녀는 결심했다.

“…신전으로 이혼 청구서를 보냈더군, 아슬라.”

제일 환영할 거라 여겼건만, 왜 화를 내는 걸까?
강렬하게 타오르는 그의 눈이 뭘 뜻하는지 이해되지 않는데…

더 당황스러운 건, 이 이혼 청구서에
테르스 신이 직접 신탁을 내렸다는 거다.

<이 이혼, 나는 반댈세.>

결국 이혼 청구서는 기각되고, 에녹마저 이혼하지 않겠다고 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