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병아리, 노란 오리를 사랑하다 [인디고]

#BL

우즈키 셰파

다른 교실 책상 위에 적혀있던 「좋아해요」 라는 정체불명의 러브레터에 「나도 전부터 좋아했어」 라고 답장을 보낸 조금 순진한 마츠오카 리츠 책상의 편지 하나로 지루했던 수업이 기다려지게 된 건 좋지만 「진짜 고백이면 어쩔 거야」 라는 친구의 한마디가 가슴을 찌른다. 그러던 어느 날, 잊은 물건을 가지러 간 교실에서 만난 것은 금발의 양아치 사츠키 하야토 쳐다본 것 만으로 금방 얼굴이 빨개지는게 아무래도 책상에 글씨를 썼던 게… 설마!! 책상의 편지를 주고 받던게 아니 설마! 연하 남자 양아치였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