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완결

구해줬더니 집착남이 되어 찾아왔다

정푸른

폭주하는 남자 주인공을 만났다.

선택지는 두 가지.
1번, 무시하고 사이좋게 개죽음 당한다.
2번은…… 방법이 좀 그렇지만 농도 짙은 스킨십으로 구해 준다.

후우, 어쩔 수 없지. 내키진 않는다만 개죽음은 싫었다.
나는 울며 겨자 먹기로 그에게 다가갔다.

“미리 말하는데, 오해하지 마세요.”
“…….”
“나 너한테 관심 없어요.”

그리고 그에게 키스했는데,

“책임져. 이제 너 아니면 안 돼.”

본의 아니게 남자주인공을 획득해 버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