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엑시트 (EXIT)

김기혜

재인이... 나도 널 보며 그리 밝게 웃고 싶다. 나의 동생 유신이도 힘껏 안아주고 사랑해 주고 싶다... 그런 내 마음을 이리 답답하게 누르고 있는 건. 그건... 나의 아버지. 그리고 나의 어머니. 그로 인한 나의 어두움. 그것이 너에게 드리워 질까 하는 두려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