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완결

한 번 더 하고 싶은데

남현서

이혼한 지 6개월, 쇼윈도 부부였던 전 남편 유태건이 기억을 잃은 채 돌아왔다.

“나에 대해 많이 알고 있던데. 혹시 우리……집에서 가사 도우미를 했었나?”
“우리 결혼한 사이예요.”

그가 믿을 수 없다는 표정을 하고서 예니를 보았다.

“언제부터 그랬지?”
“네?”
“나와 결혼했다고 상상하는 거, 언제부터 그랬냐고?”

* * *

예니가 본능적으로 그의 손목을 잡았지만, 손아귀에 아무런 힘도 실리지 않았다.

“싫으면 그만하고.”
“자, 잠깐만요.”

여기서 끝까지 간다면 예니는 그가 떠난 뒤의 감정을 감당할 수 없을 것 같았다. 날것처럼 붉은 욕망을 그대로 드러낸 태건의 까만 눈동자에 아쉬운 빛이 서렸다.

“감당 못 할 것 같은가?”
“……네. 이쯤에서 그만하는 게 좋겠어요.”
“날 벼랑 끝까지 몰아넣고 그만한다고?”

빤히 내려다보는 태건의 눈빛이 지독할 정도로 섹시했다. 의아한 표정으로 쳐다보는 그에게 예니가 건조하게 목소리를 튕겼다.

“우리 이혼한 사이예요.”
“방금 했던 말 다시 해 봐.”
“우리 이혼한 사이라고 했어요.”

타액이 묻어 번들거리는 입술이 그녀의 앞에서 조금씩 멀어졌다. 충격을 받았는지 태건은 제 앞에 놓인 맥주를 벌컥 들이켰다.

“이왕 말한 거 다 말해 줘요?”
“잠깐만 기다려. 지금 그거 하나만 들었을 뿐인데 내 머리가 복잡하니까.”

그의 기억이 돌아오면 두 사람의 인연은 다시 원점으로 돌아가게 될까?
기억을 잃은 전남편과 그런 전남편을 추억하는 전아내의 아찔하고 위험한 동거 로맨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