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완결

세실리아의 발밑에는 검은 머리칼이 묻혀 있다

니하이

뢰베브링엔 가문의 막내딸인 세실리아는 21살 봄, 맥거넌 가문에 시집온다.
그러나 남편인 제임스 맥거넌은 그녀를 사랑하지 않았고, 귀족 작위만을 원했다.
그녀를 챙겨 주는 사람은 데인 맥거넌과 하녀 안나 뿐.

불행한 결혼 생활을 이어 온 지 어언 3년, 세실리아는 불임을 선고받는다.
그리고 그해 겨울 생일날, 그녀는 누군가에게 밀쳐져 호수에 빠진다.

이제 다 끝났다고 생각하려던 찰나 눈을 뜨자 21살로 돌아와 있었는데……
이번에는 당당한 선택을 할 수 있을까.

-

“세실.”

그가 손을 잡자 그녀가 놀란 눈으로 뒤돌아보았다. 그곳에는 얼굴이 진흙투성이가 된 채 당장이라도 울 것 같은 표정을 지은 데인이 서 있었다. 그녀가 처음 보는 그의 얼굴이었다. 그 얼굴은 그가 어머니의 마지막을 지켰을 때의 표정이기도 했다.

“당신이 잘못되면, 전….”

그 목소리는 간신히 들릴 정도로 작은 것이었으나 그녀가 살면서 들어 본 말 중 가장 깊은 울림을 가졌다. 그는 말을 채 잇지 못하고 입을 다물었다. 힘이 빠진 손과 손은 몇 초의 감촉을 남기고 떨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