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완결

선남선녀

더므

금은보화+미남+꿈의 직장 = 천국! '이영'은 등록금을 내지 못해 휴학을 해야 할 처지다. 늘 돈 걱정 생계 걱정을 달고 사는 그녀는 어느 날, 일하던 편의점 유리에 부딪혀 기절한 제비를 구해주면서 인생이 조금 다른 방향으로 나아가기 시작한다! 제비의 달콤한 속삭임. "선녀탕에 가면 선녀들이 벗어놓은 날개옷을 잠시 빌려(?)입어요. 그걸로 천국에 가면 널린 게 금은보화랍니다." !!!!!! 그러나, 천국은 제비의 설명과는 달랐다. 그곳에는 미남이 살고 있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