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교복을 벗으면

카나데 유미치

"나를 엄마라고 생각하면 되잖아. 마음대로 해도 돼." 첫사랑 상대의 딸이 여자가 된 순간, 남자의 갈등이 시작됐다.

카나데 유미치 작가의 다른 작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