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성녀가 아니어서 왕궁에서 느긋하게 밥을 짓기로 했습니다

아사타니 코토리&카미야마 리오&타란보맨

성녀 소환으로
이세계로 온 리나는
너무나도 맛없는 밥에 경악한다.

「왕궁에서조차 이런 맛이라니…?
차라리 내가 직접 만들 테니 주방 빌려줘!」

성녀의 역할에서 해방된 리나는

맛있는 요리로
왕족들의 마음과 위장을
사로잡는다!

WEB에서 대인기의 이세계 슬로우 라이프 제1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