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SLOW LIFE EVERY DAY[허니B]

#BL

니도네스기

어느 무더운 여름 날, 도서관에 가는 도중에 길을 잃고 낯선 상가 앞에서 쓰러진 다이치. 깨어난 곳은 방 가득 차 향기가 감도는 곳 이었다. 다이치를 도와 준 사람은 찻집을 운영하는 마에지마가의 외아들 히데키. 친절하고 항상 사람들에게 인기있는 히데키와 그의 가족들로 인해 다이치의 일상은 점차 변하기 시작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