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폭군이 내 새끼가 되었습니다

품과바람(고래문학)&에너지스튜디오

천 년 전 황후 한이말로 환생한 한예인,
불우했던 그녀의 삶을 안타깝게 여긴 신이 자비를 내려준 것이라 생각했는데…

"한이말, 네가 도망칠 곳은 없어. 어서 죽어줘야겠어!"
그녀는 믿었던 황제에게 배신당한 걸로 모자라
피도 눈물도 없는 폭군, 강지결의 손에 죽음을 맞이하게 된다.

그런데...
눈을 뜨니 이곳은 냉궁, 게다가 이번엔 어린아이가 되어버렸잖아?!

거울 속으로 보이는 앳된 얼굴과 작은 손에 당황하기도 잠시,
주린 배를 채우려 궁 곳곳을 쏘다니던 그녀의 앞에 나타난 귀여운 꼬마.

어라...? 잠깐만, 강지결이 왜 여기에 있어!?

"누나, 나 버리지 마요... 네?"

한이말은 귀요미가 되어버린 지결을 다정남으로 잘 키워낼 수 있을까?

72시간 기다려봄

기다봄 안내

  • - 72시간 기다리면 1화 무료로 열람 가능
  • - 무료로 열람한 화차는 3일간 열람 가능
  • - 최신 20화는 기다봄으로 열람 불가
  • - 이용권이 있는 경우 기다봄 먼저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