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악역이지만 돈은 제일 많아

도레다&DXD Animation

길고양이에게 밥을 주다가 차에 치인 나는 <클레망스의 실수>라는 로판 소설 속에 들어와, 파라디 공작가의 공녀이자, 가문 최대의 수치인 아스테인 파라디로 변해 있었다.
원작의 아스테인은 사교계의 달로 불리는 클레망스를 동경하고 그녀의 모든 것을 따라 하는 애정결핍 비호감 캐릭터였으나, 나는 소설 속 아스테인처럼 살고 싶지 않았다.
명예와 권력, 남들의 애정 따윈 필요 없고 내가 바라는 것은 오직 돈과 자유, 그리고 고양이들과의 행복한 시간이다.
그러기 위해선 모두의 기대를 저버릴 수 있게 최대한 망하고 명성이 추락해야 하거늘... 어째서 손 벌리는 일마다 재수없게 대박을 터뜨리는 걸까?
게다가 무심코 데려온 고양이는 가장 위대한 존재 드래곤이라고...?
내가 기대한 욜로 라이프는 이런 게 아니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