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이세계에서 삼황자의 마사지사가 되었습니다

사나다 치카

「어떻게 해서든 날 기억해내게 만들겠어」 처음 보는 남자의 갑작스러운 키스…
심지어 눈을 떠보니 그곳은 전쟁터 한복판의 이세계였습니다.
성실하게 마사지사로 일하고 있는 유이나는 어느 날 수수께끼의 훈남 고객에게
갑자기 키스를 당해 무슨 연유인지 이세계로 떨어지게 된다.
마사지라는 말 자체가 존재하지 않는 이세계에서 마사지로
병사의 건강을 회복시킨 유이나는 삼황자의 눈에 띄게 되고,
그 실력을 인정받아 삼황자의 전속 마사지사로 임명받게 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