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완결

집착의 맛

sJessi

“자고 가. 그 새끼한테 복수, 안 할 건가?”

가족에게 내몰려 보았던 맞선.
그리고 자유를 위해 택했던 사랑과 결혼.

그 모든 것에 배신당했다.

“그럼 어쨌든 지금 남자는 없다는 말이네.”
“맞아요.”
“그럼 나랑 결혼할래?”

그리고 지금, 갑작스레 재회하게 된 대학 시절 선배의 입에선
믿을 수 없는 제안이 흘러나오고 있다.

“왜 하필 저예요?”
“방금 갈라섰다며.”
“저 불과 한 시간 전에 파혼한 여자예요.”
“알아.”

그런데 이렇게 쉽게 결혼을 하자고?

“이제부터 그 새끼 잊어.”
“…….”
“나만 보고 나만 알아야 될 거야.”